커버이미지

Kevin Kern

Type 솔로
Nationality United States
Active Years 1996~ 현재
Genre Instrumental
Style

Biography

1958년 미국의 공업도시 디트로이트에서 태어난 케빈 컨(본명은 케빈 라크 깁스(Kevin Lark Gibbs))은 시각장애라는 핸디캡을 극복한 음악인 중 한 명이다. (그의 시력은 사물의 희미한 윤곽을 인지할 수 있을 정도라고 한다.) 생후 18개월이 되던 때 ‘고요한 밤 거룩한 밤’을 피아노로 연주하여 주위를 놀라게 했을 정도로 음악적 재능을 타고난 그는 4살 때부터 피아노 개인교습을 받았고 8살 때부터 작곡을 시작했다. 14살이 되던 해에 웰 템퍼드 클라비코드(Well-Tempered Clavichord)라는 그룹을 결성하기도 했던 그는 한때 시인을 꿈꾸기도 했지만 음악이 주는 기쁨은 그를 음악가로 이끌었다. 디트로이트 심포니 오케스트라(Detroit Symphony Orchestra)의 피아니스트 미샤 코틀러(Mischa Kottler)를 사사한 그는, 미시간 음악대학과 뉴잉글랜드 음악학교에서 학사와 석사 학위를 취득한 후 약 10년간 보스턴 지역을 전전하며 연주 활동을 이어갔다. 1990년 샌프란시스코로 이주한 그는 1995년, 지역의 한 호텔에서 연주를 하다 ‘리얼 뮤직’의 설립자이자 프로듀서인 테렌스 얄롭(Terence Yallop)에게 발탁되어 늦은 나이에 앨범 데뷔를 이루게 된다. (프로 골퍼이자 태극권 사범이기도 한 테렌스 얄롭은 이후 케빈 컨의 모든 앨범을 프로듀서 했다.)

1996년 발표된 데뷔 앨범 [In The Enchanted Garden]은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자신의 빅토리아 시대 풍의 정원에서 영감을 얻어 작곡한 지극히 부드럽고 아름다운 곡들을 담고 있다. 멜로디에 대한 그의 탁월한 재능은 테렌스의 다음과 같은 말에서 잘 드러난다. “케빈과 작업하는 즐거움 중 하나는, 마음속에 그림을 그린 후 그것을 정교하고 아름다운 멜로디로 바꾸어내는 그의 뛰어난 역량이다. 내가 ‘초원’을 이야기하면 케빈은 그 모든 낭랑한 아름다움이 담긴 소리의 초원을 그려낸다.” 자신의 확고한 스타일을 멋지게 그려낸 데뷔작은 빌보드 뉴에이지 앨범 차트 10위를 기록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었고, 피아노와 기타의 단출한 편성에서 한 걸음 나아가 오보에와 잉글리시 혼 연주를 추가한 두 번째 앨범 [Beyond The Sundial](1997) 역시 뉴에이지 차트 15위에 오르며 호평을 받았다. 한국 땅에 그의 이름을 널리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했던 [Summer Daydreams]에 이은 [In My Life](1999)에는 예의 풍요로운 서정과 그윽한 아름다움을 표출한 곡들 외에 엘튼 존(Elton John)의 ‘We All Fall In Love Sometimes’와 그가 어린 시절 좋아했던 비틀즈(Beatles)의 ‘In My Life’를 그 특유의 감성으로 연주한 버전이 포함되어 있다.

그의 끝을 알 수 없는, 음의 끝자락에서 파르르 떨고 있는 가녀린 슬픔이 담긴 잔잔한 피아노 연주는 계속된다. [Embracing The Wind](2001)로 21세기의 포문을 연 그는 빌보드 뉴에이지 차트 6위를 기록한 [The Winding Path](2003), 세상을 떠난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게 바치는, 그레고리안 성가 ‘Pange Lingua’에서 영감을 얻은 곡 ‘Keepers Of The Flame’과 스팅(Sting)의 ‘Fields Of Gold’가 수록된 [Imagination's Light](2005), 대만의 스타 주걸륜(周杰倫)의 곡 ‘千里之外’를 리메이크 한 ‘A Thousand Miles Away’가 담긴 [Endless Blue Sky](2009), 자신의 주요 곡들을 피아노로만 연주한 앨범 [Enchanted Piano](2012)과 캐럴 연주 앨범 [Christmas](2012)까지, 그야말로 더할 수 없는 마음의 평안을 선사해주는 소박하지만 기품 있는 작품들을 발표해왔다. 그는 자신의 음악관을 이렇게 표현한다. “내 음악이 만나본 적 없는 세계 각지의 사람에게 감동을 준다고 생각하면 이루 말할 수 없이 기쁘다. 다른 이들에게 이런 음악을 선사한다는 건 내 삶의 모든 것이다.” (김경진)

Album List

Album Label Spec(bit/kHz) 듣기 담기 구매
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할 때 Huks Music
24/96
Return To Love: The Very Best of Kevin Kern Huks Music
24/96
Always Near: Romantic Collection Huks Music
24/96
미설치 시, 플레이어 [다운로드] 받기